“너는 매일? 나는…” 동료 유부남의 아내 ‘뒷담화’에 이상순이 한 말… 스튜디오 초토화됐다

 

 

이하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지난 1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김설진이 스페셜 MC로 등장했다. 이날 김설진은 지드래곤, 전지현, 이효리와 인연이 있다고 밝혔다.

 

김설진은 춤을 가르친 제자를 묻는 질문에 “어린 시절 권지용을 가르쳤다. 지드래곤 시절은 아니다”라며 “전지현은 데뷔 초 프린터기 광고를 찍을 때 댄스를 알려줬다”라고 밝혔다.

 

또 이효리·이상순 부부와의 인연에 대해서도 털어놓았다. 그는 “이효리 6집 ‘서울’의 안무를 전담했다”라며 “효리 누나와의 작업을 이상순과 이야기할 때가 있었는데 아내 뒷담화를 했었다”라고 언급했다.

 

이어 “제 아내가 변덕이 심했다. 언제는 빨간색이 제일 좋다고 하다가 갑자기 빨간색이 제일 싫다고도 하고, 라면이 좋다고 끓여줬더니 파스타를 먹고 싶다고 한다. 그렇다고 파스타를 끓여주면 ‘느끼하게 웬 파스타야?’라고 한다”라고 불만을 표했다.

 

그는 “매번 달라지는 걸 어떻게 하면 편해질 수 있을까 생각을 하다가 매일 다른 여자랑 만나고 있다고 생각한 후로 편해졌다”라고 말하면서 “그 말을 이상순에게 했더니 ‘너는 매일? 난 매분’이라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