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경♥김영대 열애 인정.. 달달한 일상까지 (별똥별)

 

이성경♥김영대 열애 인정 (별똥별)

‘별똥별’ 이성경과 김영대가 비밀리에 이어오던 열애를 인정하며 ‘해피엔딩’을 맞이했다. 지난 11일(금)에 방송된 ‘별똥별’ 최종화에서는 사람들의 눈을 피해서 만날 수 밖에 없던 ‘꽁별커플’ 오한별(이성경 분)-공태성(김영대 분)의 비밀연애 고충이 그려졌다.

제주도 커플 여행을 떠난 두 사람은 식사조차 편히 할 수 없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하지만 그 과정을 통해서 오히려 서로를 향한 사랑을 한인하였다. 별난 로맨스의 종지부를 찍고 공개 연인을 선언하며 핑크빛 엔딩을 맞았다.

유성(윤종훈 분)은 지훈(하도권 분)으로부터 이사직을 물려받았고, 호영(김윤혜 분)은 유성이 있던 1팀의 수장이 되며 ‘매니저 커플’로 거듭났다. 기쁨(박소진 분)과 수혁(이정신 분) 역시 일과 사랑, ‘워라밸’을 모두 잡는 연인으로 발전했다.

대수(김대곤 분), 다혜(장희령 분), 시덕(이승협 분), 정열(진호은 분), 재현(신현승 분), 유나(이시우 분), 미녀(정지안 분), 은수(윤상정 분), 보인(권한솔 분) 등 별별 사람들 역시 저마다의 해피엔딩을 선보이며 종영했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