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아파요..” 유명 여가수, 발 전체가 피로 ‘흥건하게’ 젖어… 팬들 걱정 쏟아졌다 (사진)

이하 채리나 인스타그램

가수 채리나가 피투성이 양말 사진을 공개해 팬들의 걱정이 쏟아졌다.

채리나는 12일 인스타그램에 “혐오주의. 진짜 피가 나는지도 모르고 난 불태웠다. 열심히는 하는데 몸뚱이는 안 따라 준다. 어쩌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피로 붉게 물든 양말 일부가 담겼다. 배경으로 찍힌 축구화 바깥쪽도 피가 배어나온듯 붉은색을 띠었다.

채리나는 “아야 했어용”이라는 글을 덧붙이며 부상 소식을 덤덤하게 전했다.

게시물을 접한 동료 연예인들은 깜짝 놀라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가수 아유미는 “언니… 마음이 너무 아파요”라는 댓글을 남겼다. 개그맨 유세윤은 “우와ㅜㅜㅜ”라는 글을, 가수 유빈은 “우리 멋진 채 주장 아프면 안돼요”라는 반응을 보였다.

채리나는 최근 SBS 축구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의 신생팀 ‘FC탑걸’ 멤버로 합류했다. 그는 팀의 주장을 맡아 활약했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