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미니즘 질문 한 면접관이 표정을 봐야겠다며 ‘마스크’ 벗으라고 강요했어요”

KBS

한 중소기업의 면접관이 면접을 보러 간 취업 준비생에게 뜬금없이 페미니즘에 대한 질문을 던지고 표정을 보겠다면서 마스크까지 벗어보라고 요구했다는 사연이 전해지며 논란이다.

KBS

지난 14일 KBS ‘뉴스9’ 보도에 따르면 20대 취업 준비생 A씨는 지난 7일 한 무역회사 마케팅 부문에 지원해 서류에 합격하고 면접을 진행했다. 그런데 면접관으로부터 황당한 질문이 이어졌다.

변혁의 사랑 (기사와 관련없는 참고사진)

A씨는 면접관으로부터 “페미니즘에 대한 생각을 말씀해 달라”며 물은것이다. 특히 A씨는 면접관이 “이 질문하는 동안 당신 얼굴 톤을 보고 싶다”라며 마스크를 내려 달라는 요구까지 들었다고 밝혔다.

블랙독 (기사와 관련없는 참고사진)

면접 과정 중 채용 공고에 나와 있던 마케팅 관련 질문은 거의 없었고 페미니즘 관련 질문만 계속 이어졌다는 게 A씨의 주장이다. 그는 인터뷰에서 “너의 사상을 검증하고 싶고, 너의 사상이 어떤지 알고 싶다는 생각인 것 같았다”라며 “면접장에서 그렇게 당당하게 물어보는 자체가 ‘아 내가 차별받고 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라이브 (기사와 관련없는 참고사진)

이에 해당 회사 측은 “청년들의 일반적인 생각을 듣고자 했던 것이고, 페미니즘 용어 자체가 부적절하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페미니즘 질문 도중에 마스크를 내려 달라고 요구한 적이 없다”고 부인하기도 했다.

변혁의 사랑 (기사와 관련없는 참고사진)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