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주 “멤버들 향한 비난 멈춰주세요” 저격에도 오히려 멤버들 감싸는 글 올렸다 (전문)

이현주 인스타그램 (이하)

그룹 에이프릴 전 멤버 이현주가 멤버들을 향한 비난, 악플을 멈춰달라고 당부의 말을 남겨 놀라움을 주고 있다.

18일 이현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안녕하세요 이현주입니다”라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이현주는 “고소를 당한 제 동생은 아직 학생이어서 저희 가족 모두 동생 고소 건 대응에 집중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경찰로부터 연락을 받은 것은 없지만, 보도를 통해 저도 고소당한 사실을 알게 되었고, 앞으로는 제 고소 건 대응도 함께 준비해야 할 것 같다”고 밝혔다.

그는 응원해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한편 앞서 이현주는 에이프릴 멤버들로부터 집단 괴롭힘을 당해 팀을 탈퇴했다고 주장해 논란이 됐다.

이후 에이프릴 채원과 예나를 비롯해 이나은과 이진솔이 반박에 나서며 진실공방은 이어졌습니다. 소속사는 “이현주의 주장은 일방적이고 왜곡됐다”라고 반박했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E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