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무한도전 재편성 요구에 “하고 싶지 않다는 멤버도 있다”

MBC ‘놀면뭐하니?’의 유튜브 채널

지난 MBC ‘놀면뭐하니?’의 유튜브 채널에서는 유재석이 출연해 라이브 스트리밍을 진행했다.

MBC ‘놀면뭐하니?’의 유튜브 채널

유재석은 ‘무한도전’을 다시 해 달라는 네티즌들의 요청에 대해 답변했다.

MBC ‘놀면뭐하니?’의 유튜브 채널

유재석은 “‘무한도전’이 끝난지 3년이 지났다. 요청이 많다는 걸 알고 있는데 다시 한다는 게 쉬운 일은 아니다. ‘무한도전’을 하고 싶어하는 멤버도 있지만, 하고 싶지 않다는 멤버도 있다.”고 말했다.

MBC ‘놀면뭐하니?’의 유튜브 채널

이어 “‘무한도전’을 함께했던 멤버들이 많지만 아무래도 시청자들이 정말 원하는 건 ‘무한도전’의 오리지널 멤버일텐데 그들을 모으는 게 생각보다는 어렵다. 이점을 이해해주시기 바란다.”라고 밝혔다.

이하 MBC ‘놀면뭐하니?’

이날 라이브에는 3만5천명이 훌쩍 넘는 인원이 참여해 댓글로 호응을 했는데 김종민은 ‘영길입니다. 거기서 혼자 뭐하세요?’라고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유재석은 “아마 종민이는 자발적으로 들어온게 아니고 제작진이 문자를 하거나 전화해서 억지로 한 것 같다.”라고 했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